본문 바로가기

반전평화운동

베트남 전쟁에 대해 생각해봐야 할 것들

사실 베트남 전쟁은 묘하게 2차세계대전 같이 피해와 가해가 중첩된 사건이다.
물론 베트남 전쟁이 일어날 당시에는 냉전 시대였기에 미국, 한국과 같은 자본주의진영 국가 뿐만 아니라 공산진영 국가들과 대립했지만 말이다.
그 중 특히 베트남전 당시 참전한 자들은 피해와 가해가 중첩되는데 이 시기의 미군과 한국군은 국가에 의해 강제 징집된 피해자이자 학살에 가담한 가해자였다.
다만 미국에서는 이 시기에 반전 운동이 생겨났지만 한국은 베트남전이 발발하자 한국 군인들이 징집됐는데 어떠한 반항이나 보상조치도 없었다.(한국군이 베트남전 참전하게 된 건 오로지 박정희에게만 이득 얻기 위해서였다.)
그리고 베트남 전쟁 때 한국군은 베트남인들과 똑같이 고엽제 피해를 입었지만 동시에 베트남인들에게 학살을 저질렀다.(그런데 한국 정부는 이에 대해서 전혀 사죄를 안하고 있다.)
그러다가 베트남 전쟁 이후 베트남은 성소수자, 종교, 반체제 인사 등을 탄압하는 최악의 인권 탄압 국가가 되었다. 과거 프랑스 식민지였던 나라가 훗날 마이너리티에 대해 인권을 탄압하는 국가가 된 셈이다.
이래서 베트남 전쟁에 대해 재조명해야 하는 이유가 있다. (반전 운동, 평화 운동이 있는 이유가 있다.)